교육뉴스

체조 대표팀 성폭행 주치의 징역 125년형 추가 선고

관리자 0 92 02.13 06:42

3fcaba0b44ef5a5f333cbcae7ab776ae_1518471
▷ 여자 체조 대표팀과 미시간주립대 체조팀 주치의로 265명의 체조 선수들을 성폭행 및 성추행해 온 혐의로 기소된 래리 나사르(54) (출처 : 가디언) 

 

 

2012년 런던 올림픽 미국 여자 체조 대표팀과 미시간주립대 체조팀 주치의로 있으면서 무려 265명의 체조 선수들을 성폭행 및 성추행한 혐의로 기소된 래리 나사르에게 징역 40~125년이 추가로 선고됐다.

 

미시간주 이튼 카운티 순회법원의 제니스 커닝엄 판사는 3건의 별도 성폭행 혐의로 기소된 나사르에게 “인간의 가장 중요한 덕목 중 하나인 신뢰를 소녀들과 여성에게서 강탈한 죄”라며 중형을 선고했다.

 

이미 연방법원에서 아동 포르노 관련 혐의로 징역 60년과 지난달 24일 미시간주 잉햄카운티 법원에서 징역 40~175년형이 선고된 바 있는 나사르는 지난 5일, 2012년 런던 올림픽 대표팀이 미시간 주 디먼데일에서 운영하던 체조클럽 트위스터즈에서 체조선수들을 잇달아 성폭행, 성추행한 혐의를 더해 3번째 재판에서 추가로 최고 징역 125년형이 선고된 것이다.

나사르는 대부분 유죄를 인정했기에 나사르의 형기를 모두 더할 경우 최소 징역 140년에서 최고 징역 360년에 이른다. 나사르는 연방법원 형기부터 채우고 나머지 미시간주 법원 판결에 따른 형기를 채워야 하므로 사실상 종신형이나 다름없다. 

 

체조 선수 레이첼 덴홀랜더의 최초 신고로 시작된 나사르의 성범죄에 대한 재판은 신고 후  527일만에 종료됐다. 지난 주에는 세 딸이 성추행을 당했던 피해자의 아버지 마그레이브스로부터 재판 중 공격을 당하는 수모를 겪기도 했다. 

이 사건으로 미시간주 체육회장인 루 안나 사이먼, 마크 홀리스 감독, USA 체조팀의 오랜 지도자였던 스티브 페니 및 올림픽 위원회 모든 위원들이 미국 올림픽 위원회의 요구에 따라 책임을 지고 사퇴를 했다. 

 

한편 미시간주 이튼 카운티 보안관실은 6일 게더트 전 감독에 대한 불만도 잇따르고 있어 그에 대한 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토머스 레히 보안관은 조사가 진행 중이라는 이유로 구체적인 언급은 거부했다.

나사르를 제소한 몇몇 여자 체조 선수들은 게더트 전 감독이 자신들을 신체적으로 추행했다고 말했다. 또 게더트가 이미 1990년대 말부터 나사르의 부적절한 행동에 대해 알고 있었다고 주장했다.


태그 관련글 리스트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