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뉴스

LAUSD 새 교육감에 억만장자 ‘어스틴 뷰트너’임명

관리자 0 21 05.11 08:41

미국에서 두 번째로 큰 교육구인 LA 통합교육구(LAUSD)의 새 수장에 억만장자로 알려진 ‘어스틴 뷰트너(58·사진)’ 전 LA시 수석 부시장이 임명됐다. 

 

지난, 1일 LA 교육위원회는 지난해 9월 건강 문제로 휴직을 신청했던 미셸 킹 전 교육감이 올초 은퇴하면서 3개월째 공석 상태였던 교육감 자리에 ‘어스틴 뷰트너’를 임명하는 안을 채택했다. 

 

뷰트너의 임명으로 LA 통합교육구의 만성 적자 재정을 정상화시키는 작업에 집중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지속적인 학생 수 감소로 교직원 축소가 불가피한 만큼 해고 절차가 진행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뷰트너는 독일계 이민 2세로 29세에 세계적 투자자문회사 '블랙스톤'의 파트너를 맡으면서 경영 능력을 인정받은 억만장자다. 그는 교육행정 분야에 경험은 없지만 클린턴 행정부 시절 국무부에서 일한 바 있고, 2010년 안토니오 비야라이고사 LA시장 밑에서 LA시 수석 부시장으로 일하면서 경제 및 일자리 창출 관련 업무를 총괄한 경험을 갖고 있다. 2014년부터는 1년여 동안 LA타임스의 발행인을 맡기도 했다. 


태그 관련글 리스트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