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뉴스

AP시험보는 제자들을 위해 샌드위치 만들어준 교사

관리자 0 13 06.15 04:08

fcb026003889f8f968520cb2a50061e7_1529003
▷손스턴이 샌드위치를 만들고 있다 (SBS뉴스) 

 

 

한 선생님의 따뜻한 제자 사랑이 화제다. 지난 26일, NBC 등은 텍사스주 리그 시티의 한 고등학교 영어 교사 브라이언 손스턴 씨에 대해 보도했다.

 

2주 전, 손스턴 씨는 11학년 학생들의 AP 영어 시험을 앞두고 아침부터 분주히 움직였다. 3시간에 걸쳐 AP 시험을 치를 제자들이 허기가 질까 봐 손스턴 씨가 직접 간식을 만들어주기로 한 것이다.

 

그는 통곡물빵과 땅콩버터, 포도잼 등을 사 와서 샌드위치를 만든 다음, 시험장에 입장하는 학생들 손에 하나씩 들려 보냈다. 짧은 시간 동안 현장에서 만든 샌드위치의 개수는 약 50개에 달했다. 존스턴 씨는 "아이들은 보통 이 시험을 치고 나오면 완전히 지친 상태가 된다"며 "조금이라도 배를 채우고 나면 시험을 치는 데 도움이 될 거라 생각했다"고 밝혔다.

 

지극한 제자 사랑을 실천한 존스턴 씨의 모습은 11학년 학생 헤나 헤이스의 트위터를 통해 알려졌다. 헤이스는 "비록 작은 행동일지라도 우리에게는 정말 큰 의미가 있었다"며 "선생님은 얼마나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해 학생들을 챙겨주려고 하는지 보여줬다"고 말했다. 존스턴 씨의 사연이 알려지자 누리꾼들은 "저런 선생님이 더 많이 필요하다", "학생들의 존경을 받아 마땅하다"는 등 칭찬을 쏟아내고 있다.


태그 관련글 리스트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