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뉴스

재미한국학교협의회 19대 회장에 오정선 미 현 부회장

관리자 0 9 08.09 07:50

남가주와 인근 주를 제외한 미국 전역 1천200여 개 한국학교를 대표하는 재미한국학교협의회(NAKS) 19대 회장에 오정선미(여·54) 현 부회장이 당선됐다. 

 

지난 23일, NAKS는 21일 시카고에서 열린 총회에서 오정선미 회장이 당선됐다고 밝혔다. 

 

현재 펜실베이니아주 벅스카운티 한국학교 교장인 그는 29년째 한국학교 교사로 봉사하고 있으며 NAKS에서는 홍보간사, 사무총장, 부회장으로 일해왔다.

 

그는 “지금까지 선생님들께서 보여주신 사랑과 제 열정을 합쳐 단체를 위해 쓰겠다"면서 "부드러운 리더십, 섬김의 리더십으로 임기 2년 동안 최선을 다해 더 나은 NAKS를 만들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교사들의 전문성 향상을 비롯해 ▲학생과 차세대들의 정체성 교육 ▲맞춤형 교재 개발 ▲일선 학교와 14개 지역협의회 활성화 ▲NAKS의 미국 내 위상강화 ▲워싱턴에 사무국 개설 등을 공약했다.

 

대구 출신으로 결혼과 함께 유학생 남편을 따라 미국으로 이주한 그는 1990년부터 한국학교 봉사를 시작했고, 2008년부터는 필라델피아 드렉설대의 현대언어 프로그램 강사로 교단에서 한국어를 가르치고 있다.


태그 관련글 리스트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