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뉴스

유학 후 취업 한국인 6년간 겨우 6,900여명

관리자 0 47 10.23 03:03

학생 비자로 미국에 입국했다가 미국 회사에 취업한 유학생 출신 취업비자 취득자가 지난 6년간 약 22만 명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중 한인은 약 6,900명으로, 인도, 중국에 이어 세 번째로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8d9b652fade7a39944f3749b76c69725_1540231
 

연방 이민서비스국(USCIS)은 미국에서 취업함으로써 학생비자(F-1)를 취업비자(H-1B)로 바꾼 유학생 출신 취업비자 취득자 관련 통계자료를 지난 24일 공개했다. 이 통계는 지난 2012년부터 2018년 5월 15일까지 약 6년 6개월 동안 학생비자에서 취업비자로 체류신분을 변경한 외국인을 대상으로 했다. 

 

이에 따르면, 이 기간 유학생 신분이었다가 취업비자를 받은 한국인은 6,930명으로, 인도(10만 1,211명), 중국(5만 9,237명)에 이어 세 번째로 많았다. 하지만, 전체의 70% 이상을 차지해 압도적으로 많은 수의 취업비자 취득자를 가진 인도인, 중국인과 한인의 격차는 매우 컸다. 

 

반면, 한국에 이어 4번째로 숫자가 많은 타이완(4,776명), 5위 네팔(2,991명), 6위 이란(2,442명) 등 상위권 다른 국가들은 한국과 격차가 크지 않았다.

 

한편, 유학생 신분으로 취업비자를 받은 외국인 취업자들의 중간 임금은 2012년에는  6만 1,963달러였으나 2017년도에는 7만 9,165달러로 조사돼 지난 6년 간 꾸준히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Vol. 184

,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