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뉴스

미주 한인최초 해병대 장성 대니얼 유 '새 이민자상'

관리자 0 48 01.11 10:00

80395db9f44e73201264e7b3d8562f1b_1547168
 

한미우호협회가 주관하는 '새 이민자상(New American Hero Award)' 수상자에 미군 해병대 대니얼 유 소장이 선정됐다.

 

지난해 6월 특수전 최정예 부대 '레이더스' 사령관으로 부임한 대니얼 유 소장은 한국계 장성으로 미군에서 활약한 점을 높이 평가받아 수상자로 뽑혔다. 한미우호협회 측은 유 소장이 준장이 됐을 때 상을 수여하려 했으나 그가 계속 고사하다가 이번에 상을 받아들였다고 전했다.

 

서울에서 태어나 버지니아로 이민 온 유 소장은 1984년 애리조나 주립대를 졸업한 뒤 해병대 간부 후보생을 거쳐 1985년 소위로 임관했으며, 작전장교와 훈련소장, 아프가니스탄 제1해병대 원정군 사령관 등을 거쳤다. 또 스탠포드대 후버연구소 국가전략문제 연구원, 미국외교협회 군사 특별연구원으로도 활동한 바 있다.

 

시상식은 오는 25일 웨스틴 애틀랜타 페리미터노스 호텔에서 열리며 토머스 허바드, 제임스 레이니 전 주한 미국대사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