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뉴스

'케이팝·한국문화 코스' LA 통합교육구 정식 교과목 채택

관리자 0 68 10.09 04:26

e4cf17811e58cc6a4fae30f1e7042002_1570562
▹ K팝·한국문화 코스 정식교과목 채택한 LA 교육행정가들 (사진: LA한국교육원 제공) 

 

- 공립학교 최초로 K팝 교과 채택

- UC계열 대입 학점 인정도 추진


'K-팝·한국문화 코스'가 로스앤젤레스 통합교육구(LAUSD)의 정식 교과목으로 채택됐다.

2일 LA한국교육원(원장 오승걸)에 따르면 K팝·한국문화 코스가 지난 7월 LAUSD에 의해 교육구 내 공립학교 정식 교과목으로 승인을 받았으며, 지난달 27일 LA 시내에서 일선 학교 및 교육구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코스 설명회가 열렸다.

세계한인교육자연합회(IKEN·회장 김성순)가 주관한 설명회에는 LAUSD 변지애 장학관, 애너하임 통합교육구 르네 브라이언트 디렉터 등 교육행정가와 교장 및 교사 40여 명이 참석했다.

K-팝을 포함한 코스가 미국의 공립학교 정식 교과목으로 채택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코스는 청소년들에게 인기가 있는 K-팝, K-뷰티, K-패션, K-드라마, K-푸드를 비롯해 한국 이민사, 미국 이민자의 꿈, 한국의 경제성장, 한국문화, 한인 청소년의 정체성 등의 내용으로 구성된다.

LAUSD내의 버질중학교, 하시엔다 시다레인중학교, 애너하임 옥스퍼드아카데미, 글렌데일 후버고등학교 등 8개 학교가 2020년 봄 학기부터 K-팝·한국문화 코스를 개설할 예정이다.

LA한국교육원은 가을 학기 동안 교안 작성과 커리큘럼 준비를 위해 이 코스에 참여하는 학교에 지원금을 지급했다.

K-팝·한국문화 코스는 일단 중학교 정식 교과목으로 승인 받았고, 조만간 고등학교 UCOP A-G 승인도 추진할 예정이다. UCOP 승인은 캘리포니아대학(UC) 계열 캠퍼스에서 이 코스를 고등학교 정규 과목 및 대입 지원 시 학점으로 인정한다는 의미다.

이번 코스 개설을 통해 한인 2·3세들이 공교육 시스템 아래에서 한인으로서의 정체성을 확립하는 데 큰 도움을 줄 것으로 한인 교육단체 관계자들은 기대했다. 또 한인 이외에 타인종 학생들도 세계적인 열풍의 K-팝과 K-드라마를 통해 친숙하게 한국어와 한국문화를 접함으로써 한국어 교육이 확산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오승걸 LA한국교육원장은 "미주에서 K-팝·한국문화 코스 개설이 용이해지고 급속히 전파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한 것"이라고 평가했다.

v.233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