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뉴스

AP시험 응시생 10년만에 57% 증가

관리자 0 74 02.13 09:15

1ae95a7ab2eb3f40d57bf1b335f55874_1581552
 

대학 입학 수준을 갖춘 고교 졸업생들이 늘고 있는 가운데, AP(Advanced Placement·대학학점 선이수제) 시험 응시생이 10년만에 57%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칼리지보드의 최신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5월 2주 동안 실시된 AP 시험 기간 동안 124만5527명의 학생이 평균 3개의 AP 과목 시험에 응시했다. 이는 2018년 응시자 124만3475명에 비해 0.2% 증가한 수치이며 10년 전 응시자(79만3300명)보다는 57% 증가한 규모다.

 

AP 시험성적은 대입 전형에서 고등학생들의 학업 성취도를 평가하는 지표로 사용되고 있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고교 졸업생 10명 중 4명은 AP 시험을 치렀으며, 응시생의 23.9%는 3점 이상을 받아 시험에 통과했다. AP 시험은 5점 만점제로 3점 이상을 받으면 시험에 통과한 것으로 인정한다.

 

인종별로 보면 3점 이상을 받은 백인 학생은 전체 합격자(76만4702명) 중 52%에 달하는 40만2451명으로 가장 많았다. 한인이 포함된 아시안 학생은 9만5141명으로 전체 합격자의 12.4%를 차지했다.

 

주별 합격률을 보면 매사추세츠주가 33.8%로 가장 높았으며 그 뒤로 코네티컷(32.5%), 플로리다(32.3%), 캘리포니아(32.1%) 순이다. 전국 평균 합격률은 23.9%로 전년도의 23.5%에서 다소 상승했다.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